​설악 케이블카

권금성

 

케이블카를 타고 올라가신 후 도착하는 곳은 권금성이라고 불립니다. 고려조 고종 40년 (1,253년) 에 있었던 몽골의 침입을 막기 위해 세워졌고 이때 권씨, 김씨 두 장수가 하룻밤에 성을 쌓았다고 하여 권금성이라 불린것으로 전해집니다. 현재 성벽은 거의 허물어졌으며 터만 남아있습니다. 

 

 

봄에는 진달래, 여름엔 신록, 가을엔 단풍, 겨울엔 설경으로 연중 어느때나 설악의 장엄함과 신비함을 보실 수 있습니다. 또한 알프스 산맥에서 보실 수 있는 에델바이스를 비롯해 1,200여종의 희귀 식물과 반달곰을 비롯한 100여종의 동물들이 서식하고 있습니다.

 

권금성 탑승장에 도착하시는 순간부터 외설악의 절경과 동해의 끝없는 바다가 펼쳐져 만들어내는 멋진 장관을 보시게 될 것입니다.

권금성에 올라가면

권금성 탑승장에 도착하신후 나가셔서 우측에 보면 계단이 있는데 계단을 따라서 10분 정도 올라가시면 권금성 정상인 봉화대가 나옵니다. 봉화대 꼭대기에 올라가시면 외설악의 경치 뿐만 아니라 내설악도 한 눈에 보실 수 있으며 갖가지 기암괴석 들을 보실 수 있습니다. 또한 사진에 있는 것 같이 물개바위 및 다양한 장소에서 사진을 촬영하실 수 있으며 아직 터가 남아있는 권금성 성벽 또한 보실 수 있습니다. 

해발 700m에 위치하고 있는 안락암은 권금성 승강장에서 산길을 따라 5분 정도 내려가시면 보실 수 있습니다. 절 바로 앞에 보이는 노적봉과 토왕성폭포 그리고 한눈에 볼 수 있는 외설악의 절경은 옛부터 번뇌망상을 깨끗이 씻어 주고 법계의 진리를 깨우쳐 준다 하여 원효대사, 의상대사, 그리고 많은 스님들이 암자에 기거하며 수행을 하였던 것으로 전해집니다. 신라 진덕여왕 6년(652년)에 자장율사가 향성사를 창건할 당시에 같이 세워진 암자 중 하나로 알려져 있으며 1975년에 다시 복원하게 된 것이 지금의 모습입니다. 바로 앞에는 수령 800년이 넘은 무학송이 있으며 주위에 수 많은 소나무들과도 확연히 다른 모습으로 절벽위로 뻗어난 가지들이 고고하게 그 자태를 뽑내고 있습니다. 

그 밖의 볼거리 

© 2014 SORAK CABLE CAR COMPANY

Seoraksan-ro 1085, Sokcho-si, Gangwon-do, South Korea 

강원도 속초시 설악산로 1085 (속초시 설악동 146-2번지)

TEL : 033 ) 636 - 4300

FAX : 033 ) 636 - 7796